리얼리뷰
기력상실한 댕댕이,
똥손집사가 삼계탕 만들어 준 썰

 



코로나에.. 장마에.. 태풍에..
역대급 여름을 보내고 있는
근유네.

오늘도 어김없이
우리집 거실 바닥엔...


(크르릉컹컹..zzZ)

 


웬 코기 두 마리가
떡하니 널브러져 있다 ;;


 


 

아니 근근이 왜 녹았어..
 

 


 

유유는 혀가 녹았네;;
 

 


아니 잠만 여러분덜
기상기상!

근유는 여름엔 특히나 너무 더워서
이렇게 움직이는 것도 귀찮아 하고 기력이 떨어짐ㅠ

 

 


원래는 이렇게
똥꼬발랄한 아이들인데..


그래 좋아쓰
떨어진 기력도 보충할 겸
이제 곧 환절기이기도 하니까
특별 보양식 해줄게!!

(TMI : 기력이 떨어질 때마다 근유는 한 번씩
보양식을 먹곤 한다ㅋ)

매년 이맘 때쯤이었던 것 같은데
설마 일부러 먹고 싶어서 연기하는 건가 싶기도 함..ㅋ

 


그래
너네 먹는 건 기가 막히게 좋아하니까..


삼계탕 개시!

 

(띠용)



 

강아지용 삼계탕 만드는 법



(TMI 2: 닭은 근유가 제일 좋아하는 음식중에 하나!!!!)

사실 다 좋아함..ㅋㅋㅋ

조리법도 간단해서
요리고자인 본인집사도 가끔 해주곤 한다
★똥손도 쌉가능☆

자 우선 강아지용 삼계탕
재료부터 소개하자면...




-재료-



.
.
.
.
.
.
.
.
.
.
.
.
.
.

우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핵간단

 


딱 이거 두 개면 됨

ㅋㅋㅋㅋㅋ

 


1.
자 우선 고이 모셔 온
닭님을 조심스럽게 꺼내서 좀 씻어주고


 


2. 
잡내 제거를 위해 
닭을 약 30분간 우유에 담군다


 

 


3.
기름이 너무 뜨는걸 방지하기 위해 
껍질은 다 제거!!

닭껍질도 같이 끓이면
기름기가 많아져서
본인 집사는 꼼꼼하게 제거하는 편이다
(사진 멱살 잡는 거 아님;)


 

 


4.
집에서 제일 큰 냄비를 꺼내..
닭이 잠길 정도 물을 넣고 

물이 1/2정도로 줄어들때까지
파르르 끓인다

*중간에 뒤적뒤적 거려서
골고루 익혀주는 것이 꿀팁이다 이말이야



 


그럼 끝!!



(바스락 바스락)


 


 

건저내자마자
귀신같이 하이에나들 등장 ㅋ

 


(괜히 씩 웃어본다)


 


5.
자 이제 여기서부터
!!!! 중요!!!!!! 
뼈를 꼭 잘 발라줘야 한다

닭의 익은 뼈는 먹으면 안되기 때문에
진짜 꼼꼼히 뼈를 제거해줘야 한다
닭뼈가 익으면 부러지면서 단면이 날카롭게 잘라지는데
그거 먹으면 진짜 심각한 상황이 올 수 있음

본인이 발골고자라면
닭가슴살이나 안심 등
살만 파는 걸로 끊여주는 방법 강추!


 

 


자 이렇게
발골 테크닉을 뽐내며
잔뼈 하나 없이 발라주도록 한다



 


집사야
아직 멀었냐..

얼른 자기 달라고 닦달하는
뜻밖의 시월드가 펼쳐진다

저기 좀 가서 좀만 있어봐 쫌..


 


겕겕겕겕겕렐.....
얼른 줘어ㅓ...
근근이 또 녹는 중;

 


겕겕겕겕겕렐.....
유유 얘는 영혼 또 가출 ㅎ;


 



짜잔
자 이렇게 뼈와 살을 완벽히 분리!!!
여윽시 발골 실력 죽지 않았음 ㅋ

진짜 끝!!!


자 그럼 오래기다리신 손님분덜 위해서
식사대접 준비!!


 


사료 위에 닭 살코기 올려주고
마지막으로 국물 싹-

강아지 보양식
삼계탕 완성!!



자 그럼 시식이 있겠습니다ㅋ
 

 

 

레디 꼬우

기다려 3초만 더 했으면
집사 저 세상 행 ㅎ;

챱챱챱챱챱챱 ㅋㅋㅋㅋ

 

 



친환경 식기세척기ㅋㅋㅋㅋㅋㅋㅋ
설거지는 근유가 알아서 해줌 
효녀들 ㅠ



자 그럼
남은 국물이 한 솥..ㅋㅋㅋㅋ
이걸 어쩔 것인가?


 


일단 두 가지 방법이 있다

첫째,
이렇게 해서 남은 국물은 냉동실에 얼려놓고 나중에 사용한다
(다음편에 써먹을 예정★)
남은 닭은 소분 해서 냉장고에 넣어놓고
내일 또 주면됨..ㅋ




둘째,
죽쒀서 개 아니아니 집사 준다

ㅎ...

나도 배고프니
살코기 얘네 다 주고
남은 국물에 죽 끓여먹기 시전 ;

 

 



대충 불린 쌀 넣어주고..


 


대충 마늘 털어넣고..

 


남은 뼈 대충 넣어서

 


 

오지게 끓여주고...

 

 



요이요이~
쌀이 퍼질때까지 대충 막 저어준 후



 


후추추추추추 까지!!!
그럼 완성…ㅎ


 


존맛탱
근데 왜 눈물이..ㅠ

그래 너네 맛있게 먹었음 됐다,,,

이렇게 집사도 근유도
행복하고 배부른 한끼를 시전했다고 한다

끝.


이어서 곧 올라올 다음편은
강아지용 북엇국!
많이 기대해주세요:)

 

[저작권자 ⓒ반려생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 콘텐츠도 보러가기
내 털 내놔!
빡숑이 된 봉식이의 미용 트라우마 극복기
댕댕이랑 어디까지 가봤니?
근유랑 집으로 '홈캉스' 다녀왔어요!
댕댕이랑 어디까지 가봤니?
인생네컷에서 '견생네컷' 찍고 온 썰
놀아주다 집사 요절할 뻔
집사와 댕댕이의 '극한 실내놀이 - 무한뽑기 편'
댕댕이랑 어디까지 가봤니?
시골개 봉식이와 애플스토어 가로수길점 다녀온 SSUL
리얼리뷰
유기견 봉사활동, 직접 다녀와봤습니다
리얼리뷰
털부자 웰시코기 vs 펫드라이룸
근유야 보리야 제발 집중 좀!!
반려생활 댕냥이들 화상회의한 썰!
리얼리뷰
New 독퍼 vs 쉑쉑비스킷 리얼리뷰!